지금 여수시민협이 

하고 있는 일들

활동하고 있는 이야기를 들어보세요

보도자료여수연대성명)여순사건 진상조사보고서작성기획단을 즉각 재구성하라(12.22.)

2023-12-29
조회수 320

 

여순사건진상조사보고서작성기획단에 여순사건진상규명 및 명예회복위원회에서 추천한 

전문연구자들을 제외하고, 제주4.3을 부정하는 뉴라이트 극우인사등을 지명해...

 윤석열 정부는 여순사건의 올바른 진상규명을 위해 진상조사보고서작성기획단을 즉시 재구성하라

 

여순사건특별법이 제정되고 여수·순천10.19사건 진상규명및명예회복위원회가 설치되어 본격적인 조사가 이루어지기도 전에 윤석열 정부는 여순사건 진상규명에 찬물을 끼얹는 행태를 보이고 있다. 

여수ㆍ순천 10ㆍ19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에 관한 특별법 제9조1항에는 ‘위원회는 제7조 제1항의 기간이 종료되는 날부터 6개월 이내에 여수ㆍ순천 10ㆍ19사건 진상조사보고서를 작성하여야 하며, 진상조사보고서 작성에 있어 객관성을 확보하고 작업의 원활을 기하기 위하여 여수ㆍ순천 10ㆍ19사건진상조사보고서작성기획단을 설치하여 운영할 수 있다.’라고 하여 여순사건의 역사를 기록하는데 객관성을 확보하는 부분을 법률에도 분명히 하고 있다. 

그러나 윤석열 정부는 지난 12일 여순10.19사건 진상조사보고서를 작성할 진상조사보고서작성기획단 총 15인의 단원 중에서 당연직과 유족대표를 제외한 9인의 위촉직 인사 대부분을 뉴라이트 활동을 했거나, 역사왜곡에 앞장선 극우인사들로 인선하였다. 특히 이번 인선은 그동안 진상규명및명예회복위원회에서 추천한 여순사건 전문 연구자를 비롯한 모든 인사들을 제외하여 여순사건 전문연구자가 단 한 명도 없다는 점과 제주4.3사건을 부정한 극우인사도 포함되어 있어 더욱 문제의 소지가 크다 하겠다.

여순사건은 제주4.3사건을 토벌하라는 부당한 명령을 거부했던 14연대 군인들이 봉기하면서 발발했는데 원인이 된 제주4.3사건을 부정하는 인사가 포함되어 있다면 진상조사보고서의 방향과 내용이 어찌 될지 심히 우려하지 않을 수 없다.윤석열 정부는 지금까지 여순사건의 진상규명과 명예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지만, 작금의 실태를 보면 윤석열 정부에게 진상규명의 의지가 있는지 의문이 든다.

윤석열 정부는 여순10.19사건의 진상규명과 명예회복을 위해 진상조사보고서작성기획단을 전면 재구성하여 상처받은 유족과 시민들의 기대를 무너트리지 말기 바란다.끝.

 

2023년 12월 22일

여수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여수YMCA, 여수YWCA, 여수시민협, 여수일과복지연대, 여수지역사회연구소, 여수환경운동연합, 전교조여수지회, 여수대안시민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