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여수시민협이 

하고 있는 일들

활동하고 있는 이야기를 들어보세요

보도자료[여수연대] 제35주년 6월 민주항쟁 기념주간 행사

2022-06-13
조회수 132

제35주년 6월 민주항쟁 기념주간 행사 여수에서 열려

-사진전시회, 다큐영화공동상영회, 기념식 및 초청강연회 등 다양한 행사 진행-

 

여수시민사회단체연대회가 주최하고 여수YMCA가 주관한 제35주년 여수지역 6월민주항쟁 기념주간 행사가 6월10일(금)부터 6월23일(목)까지 시청 등 여수지역 일대에서 사진전시회(6월10일~23일, 여수시청), 6월민주항쟁 다큐영화 “아치의노래” 공동상영회(6월21일, 웅천CGV), 여수기념식 및 초청강연·토론회(6월23일, 여수시청소년수련관) 등 다양한 행사들이 함께 진행된다.

특히 기념식과 함께 열리는 초청강연 및 토론회에서는 민선 8기 지방정부의 출범을 앞둔 시점에서 <지방자치2.0시대의 지역정치 방향>이라는 주제로 하승수 변호사(공익법률센터 농본 대표)의 초청 강연이 진행되고 이어서 지난 6월지방선거를 돌아보고 향후 지방정치 혁신과 지역 정치 참여문화 활성화 등 지방분권 및 자치 실현을 위해 <6월민주항쟁 정신계승 토론회>를 지역정당 및 지역정치인, 청년, 주민들과 함께하는 진행한다.

6월민주항쟁 기념행사는 87년 6월 전국적으로 전개되었던 호헌과 군사독재에 항거한 민주화 대투쟁을 기념하는 행사로서, 올해는 서울, 부산, 여수등 전국적으로 18개 지역에서 6월민주항쟁 기념식과 관련행사를 개최한다.

 

- 여수지역에서의 87년 6월민주항쟁의 의미 -

1987년 순천지역은 순천대학교 학생들을 중심으로 시민학생 5만명이 참여하는등 6월10일- 6월29일까지 6월민주항쟁을 활발하게 전개하였다. 여수지역도 여수대 동아리연합회와 대학YMCA 학생과 여수민주청년회의 청년들이 주도하여 1987년 6월23일 최고 2만명의 시민들이 모이는등 1천명 이상의 시민들이 6월10일- 6월28일까지 민주화운동을 전개하였다. 수천명의 시민과 청년학생들이 연일 중앙동 및 국동 시내에서 경찰의 최루탄저지에도 불구하고, 전두환정권타도! 개헌철폐! 민주주의 수호!를 외치며 다양한 민주화투쟁을 전개하였다.

특히 여수지역은 87년 6월민주항쟁을 통해 여수MBC방송노조와 전국교직원노동조합운동이 결성되어 전국에서도 가장 왕성한 언론민주화와 교육민주화운동을 전개하였으며, 이는 여수산단의 석유화학노동조합운동과 지역의 다양한 시민사회운동의 태동으로 이어졌다. 끝)